도쿄근교 여행지 / 가마쿠라(카마쿠라, 鎌倉)ㆍ에노시마(江の島) 여행 – 에노시마 신사(江島神社)

에노시마 신사(江島神社)
카나가와현(神奈川県) 후지사와시(藤沢市) 에노시마(江の島)에 위치한 에노시마 신사는 일반 신사와 달리 3개의 궁 헤츠미야(辺津宮)・나카츠미야(中津宮)・오쿠츠미야(奧津宮)가 섬 안에 흩어져 배치된 구조로 무나카타산죠신(宗像三女神, 종상삼여신)이라는 세 자매 여신이 각 궁마다 따로 모셔져 있으며, 에노시마 벤자이텐(江の島弁財天)이 모셔진 호안덴(奉安殿)도 헤츠미야(辺津宮) 옆에 위치하고 있다.

카타세에노시마(片瀬江ノ島)역에서 입구에 있는 청동토리이까지가 약 900m, 에노시마역(江ノ島)에서 1.2km 정도로 도보 10~15분 정도면 이동 가능하다. 도쿄에서 가는 방법은 하단의 에노시마 가는 방법을 클릭!

가는 방법 안내

에노시마 대교를 건너 들어가다 보면 에노시마 신사의 존재를 알려주는 청동 토리이가 보인다.

용궁성을 모티브로 만들었다는 즈이신몬(瑞心門). 이 곳을 시작으로 도보로 이동 하거나 옆의 유료 관광 에스컬레이터를 이용해 올라 갈 수도 있다.

안내도

계단에 에노시마 벤자이텐(江の島弁財天)의 깃발이 보인다.

타기츠히메노미코토(田寸津比売命, たぎつひめのみこと)가 모셔진 헤츠미야(辺津宮)

타기츠히메노미코토(田寸津比売命, たぎつひめのみこと)가 모셔진 헤츠미야(辺津宮)

입구와 가장 가깝고 에노시마 벤자이텐(江の島弁財天)이 모셔진 호안덴(奉安殿)도 옆에 위치하고 있어 많은 사람이 찾는 곳

신사라면 빠질 수 없는 에마!

무스비노키(結びの樹, 인연의 나무). 보기만 해도 뭘 빌어야 할지 알만한 에마 ㅎㅎ

이런 공연도 가끔 ^^

전에 다른 글에서 소개 한것처럼, 벤자이텐이 모셔진 곳에는 재물운을 높여준다는 이런 돈을 씻는 장소가 마련되어 있다.

붉은 색이 인상적인 나카츠미야(中津宮), 이치키시마히메노미코토(市寸島比賣命,いちきしまひめのみこと)를 모시고 있다. 세 곳의 신사 중 가장 규모가 작다.

3개의 궁 중 마지막인 타기리히메노미코토(多紀理比賣命, たぎりひめのみこと)를 모시고 있는 오쿠츠미야(奧津宮)

세 신사 중 가장 섬 안쪽에 위치하고 있으며 용신을 모시는 와다츠미노미야(龍宮, わだつみのみや)도 옆에 위치하고 있다.

에도시대 일본 제일의 장사가 신사에 봉납했다는 치카라이시(力石, ちからいし)

거북이를 닮았다는 카메이시(亀石)

용신을 모신다는 와다츠미노미야(龍宮, わだつみのみや)

용의 조각이 인상적

^^

에노시마 관광안내 글 보기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